Archive»

« 202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입이 뻥 뚫리는 영어패턴 35 - 10점
이수미 지음/끌리는책

 

“하루 15분, 35일!”
“영어 포기했던 동네 아줌마, 아저씨도 영어에 자신감이 붙는다!”

* ‘두려움’을 ‘자신감’으로 바꿔주는 영어책!

“짧게는 6년, 길게는 12년 이상 영어를 배웠다. 그런데 영어권 사람만 보면 입이 떨어지지 않는다. 문장을 보면 읽을 줄 알고, 문법도 어느 정도 안다고 생각한다. 그래도 여전히 영어는 두려움의 대상이다.” 이는 문법 위주, 입시 위주로 영어를 공부했던 세대들의 공통된 고민이다.
저자 이수미는 고등학교 영어 교사였다가 입시 전문 영어 강사로 활약했고, 지금은 다양한 세대와 계층에 영어 학습법을 강의하고 있으며, 직접 영어 학원을 경영하고 있다. 특히 저자는 영어 학원에 갈 시간은 없고 평소에 영어를 사용하지 않아 큰 필요를 못 느끼지만, 살면서 영어 콤플렉스에 시달리는 성인들에 주목했다. 어릴 때부터 영어와 친숙한 요즘 세대와는 달리 이들은 영어에 대한 심각한 두려움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기 때문이다.
이 책은 배웠어도 써먹을 수 없었던 영어, 알긴 하지만 말이 안 되는 영어 때문에 고민하는 성인들에게 혼자서도 자연스럽게 영어가 몸에 익도록 공부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연구의 결과물이다. 또한 수많은 수강생들을 대상으로 실제 체험 학습을 통해 보완하는 과정을 거쳤다.
이 책은 학습코칭을 패턴영어에 적용시켜 35문장으로 자기주도학습을 하면서 영어에 자신감을 키우고 영어로 읽고, 쓰고, 말하기가 가능하도록 하는 학습법을 구현했다.
영어회화를 필요로 하는 성인, 공무원, 영어를 준비하는 수험생들은 물론이고, 이미 영어에 친숙한 초중고생들에게 속 시원한 영어학습법을 제시하여 영어가 개인의 목표를 향한 유용한 도구가 되도록 길잡이의 역할을 하고 있다.

* 핵심 패턴을 익히자!
원어민이 평소에 사용하는 영어 단어는 약 1500단어, 하루에 쓰는 문장은 30개의 패턴을 넘지 않는다. 원어민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문장과 단어를 35개의 핵심 패턴으로 정복하자.

* 패턴을 반복해서 익히자!
35개의 핵심 패턴을 활용해서 쓴 친구의 일기를 읽으며 패턴을 반복해서 연습하고 독해력을 향상시키자. 패턴을 눈으로 보고 입으로 말하고 귀로 들으며 완전히 내 것으로 만들자.

* 나만의 일기를 써보자!
눈으로 보고 말로 익힌 패턴을 통해 나만의 일기를 매일 써보자. 처음엔 배운 패턴만 한두 줄씩 써보고 점점 문장 수를 늘려간다. 패턴을 익히면 익힐수록 일기장에 내 얘기가 꽉 찬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