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 202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영어로 이름짓기'에 해당되는 글 1

  1. 2010.11.24 원서 잡아먹는 영단어 1
 

원서 잡아먹는 영단어 1

추천영어교재/어휘 | 2010. 11. 24. 23:13 | Posted by Joseph colby
원서 잡아먹는 영단어 1 - 10점
신상현 지음/비욘드올(BEYOND ALL)

한국인은 영단어를 무조건 외운다

문화를 알면 영어를 잘할 수 있다. 언어는 해당 문화에 속한 사람들에게는 생존의 도구이기 때문이다. 문화란 영어를 쓰는 서양인들의 사고방식과 생활방식이다. 즉 각각의 영단어가 처음에는 어떻게 쓰였고 지금은 어떻게 사용되는지 아는 것이 문화를 아는 것이다. 한국인은 그러한 배경은 무시한 채 영단어를 무조건 암기해왔다. 그 결과 아무리 외워도 며칠만 지나면 까먹는 악순환을 수십 년째 반복하고 있다. 한국인은 왜 영단어를 암기하지 못하는 것일까? 이 책을 집필한 신상현 저자는 수천 개의 영단어를 암기하고 미국 유학을 갔으나 영단어로 인해 학업과 일상생활에 큰 지장을 받게 되었다. 그것을 계기로 한국인이 영단어를 암기하기 어려운 이유를 밝혀냈다.
1) 한국인은 영단어의 철자를 일일이 외우고 한국말로 이해하기 때문에 금세 잊어버린다
2) 한국인은 영단어를 일일이 외워서 단어끼리 연관성이 없고 철자 하나만 바뀌어도 뜻을 알 수 없다
3) 한국인은 외운 영단어를 평소에 사용할 기회가 없어 문장이나 표현에 적용할 때 뜻을 기억하기 어렵다

네이티브는 이렇게 영단어를 익히고 평생 기억한다

우선 영단어의 생성원리부터 이해하라. 서양인은 기존에 존재하는 영단어와 비슷한 뜻을 지닌 어떠한 것을 알게 되거나 사용하면 원래 있던 영단어에서 철자를 조금씩 바꾸거나 추가해 사용해왔다. 영단어가 처음에 어떤 뜻으로 생겼고 나중에 어떻게 사용되고 있는지만 알면 굳이 외우려고 노력하지 않아도 많은 단어를 기억할 수 있다. 예를 들면, wit, witness, wise, wisdom같은 단어들은 일일이 따로 외울 필요가 없는 단어들이다. wit는 원래 지식을 뜻하는 단어였기에 나중에 자신이 지니고 있는 지식을 순간순간 표현하는 ‘재치’로 쓰이게 된 것이고 witness는 자신이 체험했거나 경험된 지식을 사람들에게 표현하기에 ‘목격자’란 뜻이 되었다. 그러면서 지식을 뜻하는 wit를 형용사로 사용하여 ‘현명한’이란 뜻을 지닌 wise가 생기게 되었고, wise를 명사로 만든 단어가 ‘지혜’를 의미하는 wisdom인 것이다. 네이티브는 이렇게 영단어를 익히기 때문에 영단어를 암기하는 수고를 들이지 않고도 평생 기억하는 것이다.

무조건 외우는 기계식 영단어 암기법을 버려라

영어 원서, 영자신문을 막힘없이 읽고 싶은 한국인이 많지만 부족한 영단어 실력 때문에 주저한다. 영어 원서를 읽어본 사람들은 모르는 단어를 일일이 다 찾아봐도 해석이 안 될 때 원서 읽기를 포기했다고 말한다. 영단어를 빨리, 많이 외우는 데 급급해 기계식으로 무조건 외웠기 때문이다. 영어 원서를 읽는 게 어려운 이유도 모르는 단어 때문이다. 영단어를 기계식으로 암기해서는 원서 읽기뿐만 아니라 네이티브와 대화 한 마디 나누기 쉽지 않다. 서로 알고 있는 뜻도 다르고 실제로 사용하는 어휘에도 차이가 있기 때문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